우리말의 기쁨-한글날 수업(22.10.08)

2022년 10월 8일.

2022년 10월 9일 576돌을 맞이한 한글날을 위해 각 반에서 다양한 수업방식으로 한글날이 의미와 세종대왕님이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.

1665768806447-0_edited.jpg

한글날은 오늘날의 한글인 훈민정음을 창제해서 세상에 펴낸 것을 기념하고 한글의 우수성을 기리기 위해 국경일로 지정한 날입니다.

1926년 음력 9월 29일로 지정된 가갸날이 그 시초이며 1928년 한글날로 개칭되었습니다.

처음 제정한 1926년은 우리나라가 일제강점기에 있었던 해 이며 당시 우리나라가 일제에 국권을 빼앗기고 억압에 눌려서 위축되어 있던 때라 민족정신을 되살리고 북돋우기 위하여 한글날을 제정하여 기념하기로 한 것이라고 합니다.

세상은 넓고 언어는 다양합니다.

우리말로 글을 읽고 생각 하는 기쁨, 그 생각을 표현하는 기쁨, 다른 사람과 나누는 기쁨은 우리만의 언어가 없었더라면 절대 알지 못 할 것입니다.

- 글쓴이, 교사 정현경

세종대왕 그려보기- 새싹1반 아이들 작품

같은 말도 그 나라의 성격에 따라 결이 다르게 표현 되기도 합니다. 글을 쓰는 것은 말하는 것과도 긴밀하게 연결 되어 있으며 아이들이 자신만의 생각을 다듬고 정리해 우리말로 세상에 내 보일 때 뭉클한 감정을 느낍니다.

이 곳 독일에서 매주 토요일 한글학교로 오는 아이들에게 한글과 한국문화를 전달하고, 저 또한 공동체의 일원으로 아이들이 성장하는 매 순간에 함께 하며 격려와 위로를 받습니다.

- 글쓴이, 교사 정현경

DSC05410_edited

DSC05410_edited

DSC05411_edited

DSC05411_edited

DSC05412_edited

DSC05412_edited

DSC05413_edited

DSC05413_edited

DSC05415_edited

DSC05415_edited

DSC05414_edited

DSC05414_edited

DSC05421_edited

DSC05421_edited

DSC05419_edited

DSC05419_edited

DSC05418_edited

DSC05418_edited

DSC05417_edited

DSC05417_edited

DSC05416_edited

DSC05416_edited

DSC05422_edited

DSC05422_edited

DSC05420_edited

DSC05420_edited

Copyright ⓒ koreanischeschule-stuttgart All Rights Reserved.

bg06.gif